좋은생각을 나눠 주세요.
클릭~! 현재 페이지의 글을 친구에게 메일로 보내실 수 있습니다.
매일 업데이트 되는 추천 좋은글을 프린트해서 붙여보세요.
좋은글 예쁜 바탕아이콘 가져가세요 렉스테일러 바로가기
Joungul-좋은글  
 
Home | Sitemap
 
 
좋은글 검색하기
좋은글 검색 좋은글 상세검색  
좋은시,좋은시 모음
인생시
가족시
사랑시
우정시
기타
좋은글 추천메일보내기
좋은글 나누기
좋은글
좋은글이 청소년권장사이트에 선정되었습니다.
 
> 좋은시 > 사랑
 
사랑 시 - 사랑
 
제목   사모
날짜
03-04-09
등록자     - 조회수 13733
  사모  
    - 조지훈
 

사랑을 다해 사랑하였노라고

정작 할 말이 남아 있었음을 알았을 때

당신은 이미 남의 사람이 되어 있었다.

불러야할 뜨거운 노래를 가슴으로 죽이고

당신은 멀리로 이루어 지고 있었다.

하마 곱스런 눈웃음이 사라지기전

두고두고 아름다움으로 잊어 달라지만

남자에게서 여자란 기쁨 아니면 슬픔



다섯 손가락 끝을 잘라 핏물 오선을 그려

혼자라도 외롭지 않을 밤에 울어 보리라.

울어서 멍든 눈물김으로

미워서 미워지도록 사랑하리라.



한잔은 떠나버린 너를 위하여

한잔은  이미 초라해진 나를 위하여

또 한잔은 너와의 영원한 사랑을 위하여

그리고 마지막 한잔은

미리 알고 정하신 하느님을 위하여...





 
번호 제 목 작 가 조회수
8464     내가 사랑하는 사람   정호승   35080
8463     그대 있음에   김남조   35548
8462     내가 사랑하는 너는   작자미상   36458
8461     이유 1   원태연   17455
8460     경험담   원태연   15216
8459     사모   조지훈   13734
8458     한때 사랑을 했었네...   김미선   20917
8457     고백   고정희   27627
8456     플라토닉 사랑   이해인   47619
8455     사랑1   김남주   33128
| 3 | 4 | 5 | 6 | 7 | 8 | 9 | 10 | 11 | 12 | 바로가기 /921 페이지


좋은시[사랑] 목록으로
 
 
 
Copyright ⓒ 2003 Joungul.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