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생각을 나눠 주세요.
클릭~! 현재 페이지의 글을 친구에게 메일로 보내실 수 있습니다.
매일 업데이트 되는 추천 좋은글을 프린트해서 붙여보세요.
좋은글 예쁜 바탕아이콘 가져가세요
Joungul-좋은글  
 
Home | Sitemap
 
 
좋은글 검색하기
좋은글 검색 좋은글 상세검색  
좋은말,좋은말모음
속담
  - 서양속담
  - 동양속담
  - 한국속담
명언
  - 서양명언
  - 동양명언
고사성어
영화명대사
좋은글 추천메일보내기
좋은글 나누기
좋은글
좋은글이 청소년권장사이트에 선정되었습니다.
 
> 좋은말 > 고사성어
 
고사성어 고사성어
 
제목   남귤북지(南橘北枳)
날짜
03-04-21
등록자     - 조회수 1182
  남귤북지(南橘北枳)  
 

강남의 귤을 강북으로 옮기면 탱자로 변한다. 환경에 따라 선하게도 악하게도 된다.

춘추시대 말기, 제(齊)나라에 안영이란 유명한 재상이 있었다. 어느 해, 초(楚)나라 영왕(靈王)이 그를 초청했다. 안영이 너무 유명하니까 만나보고 싶은 욕망과 코를 납작하게 만들고 싶은 심술이 작용한 것이다. 수인사가 끝난 후 영왕이 입을 열었다.
˝제(齊)나라에는 그렇게도 사람이 없소?˝
˝사람이야 많이 있지요.˝
˝그렇다면 경과 같은 사람밖에 사신으로 보낼 수 없소?˝
안영의 키가 너무 작은 것을 비웃는 영왕의 말이었다.
그러나 안영은 태연하게 대꾸하였다.
˝예, 저의 나라에선 사신을 보낼 때 상대방 나라에 맞게 사람을 골라 보내는 관례가 있습니다. 작은 나라에는 작은 사람을, 큰 나라에는 큰 사람을 보내는데 신(臣)은 그 중에서도 가장 작은 편에 속하기 때문에 뽑혀서 초나라로 왔습니다.˝
가는 방망이에 오는 홍두깨격의 대답이었다.
그때 마침 포리가 죄인을 끌고 지나갔다.
˝여봐라! 그 죄인은 어느 나라 사람이냐?˝
˝예, 제(齊)나라 사람이온데, 절도 죄인입니다.˝
초왕(楚王)은 안영에게 다시 물었다.
˝제나라 사람은 원래 도둑질을 잘 하오?˝
하고 안영에게 모욕을 주는 것이다. 그러나 안영은 초연한 태도로 말하는 것이었다.
˝강남에 귤이 있는데 그것을 강북에 옮겨 심으면 탱자가 되고 마는 것은 토질 때문입니다. 제(齊)나라 사람이 제(齊)나라에 있을 때는 원래 도둑질이 무엇인지도 모르고 자랐는데 그가 초(楚)나라에 와서 도둑질한 것을 보면, 역시 초나라의 풍토 때문인 줄 압니다.˝
그 기지(機智)와 태연함에 초왕은 안영에게 사과를 했다.
˝애당초 선생을 욕보일 생각이었는데 결과는 과인이 욕을 당하게 되었구려.˝
하고는 크게 잔치를 벌여 안영을 환대하는 한편 다시는 제나라를 넘볼 생각을 못했다.

 

 


 
 
번호 제 목 작 가 조회수
1772     남아일언 중천금(男兒一言 重千金)   -   6869
1771     남아수독 오거서(男兒須讀 五車書)   -   2400
1770     남선북마(南船北馬)   -   1093
1769     남상(濫觴)   -   968
1768     남부여대(男負女戴)   -   1409
1767     남가일몽(南柯一夢)   -   1148
1766     남귤북지(南橘北枳)   -   1183
1765     난형난제(難兄難第)   -   1196
1764     난중지란(難中之亂)   -   1177
1763     난신적자(亂臣賊子)   -   1971
| 33 | 34 | 35 | 36 | 37 | 38 | 39 | 40 | 41 | 42 | 바로가기 /210 페이지


고사성어 목록으로
 
 
 
Copyright ⓒ 2003 Joungul.co.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