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생각을 나눠 주세요.
클릭~! 현재 페이지의 글을 친구에게 메일로 보내실 수 있습니다.
매일 업데이트 되는 추천 좋은글을 프린트해서 붙여보세요.
좋은글 예쁜 바탕아이콘 가져가세요 렉스테일러 바로가기
Joungul-좋은글  
 
Home | Sitemap
 
 
좋은글 검색하기
좋은글 검색 좋은글 상세검색  
좋은글,좋은글 모음
인생에 관한 글
가족에 관한 글
사랑에 관한 글
우정에 관한 글
지혜에 관한 글
21세기 손자병법
기타
좋은글 추천메일보내기
좋은글 나누기
좋은글
좋은글이 청소년권장사이트에 선정되었습니다.
 
> 좋은글 > 인생
 
인생 좋은글[인생]
 
제목   소중한 것에 대하여
날짜
04-02-19
등록자     serein 조회수 1030
  소중한 것에 대하여  
    - 시마을
 



괭이부리말로 다시 오기 위해 짐을 싸면서,
10층짜리 아파트에서 다락방으로 이삿짐을 옮기면서 명희는 다짐했다.
다시는 혼자 높이 올라가기 위해 발버둥치지 않겠다고.
귀퉁이가 어긋나 삐딱한 숙자네 집 문 앞에 선 명희는 4년전,
괭이부리말을 떠나 연수동으로 이사 가던 날을 생각했다.
그 날 명희는 번쩍이는 엘리베이터 자동문 앞에 서서 드디어 가난을 벗어났다며 날아갈 듯 기뻐했다.
넓고 깨끗한 아파트에 살면서 괭이부리말의 기억을 모두 잊어버렸고,
다시는 가난하게 살지 않겠다고 다짐했다.
그러던 명희가 오늘 그 지긋지긋하던 괭이부리말로 돌아왔다.
그런데도 명희는 지금 행복했다.
다 낡아빠진 숙자네 집 문 앞에 선 지금이 엘리베이터 자동문 앞에 섰을 때보다 더 행복하다고 느꼈다.
명희는 이제서야 소중한 것이 무엇인지 알 것 같았다.


- 김중미의 <괭이부리말 아이들> 중에서-






 

 


 
 
번호 제 목 작 가 조회수
2014     오자(吳子)의 명언 모음   시마을   1152
2013     소중한 것에 대하여   시마을   1031
2012     부처님 오신 날 법문   시마을   2513
2011     【수완스님의 스님이야기】정원스님   시마을   1488
2010     중용(中庸)의 명언모음 (1)   시마을   2063
2009     여자의 나이 / 방귀희   시마을   802
2008     썩는다는 것은 아름다움이야   시마을   900
2007     100달러짜리 수표 한 장   시마을   1027
| 276 | 277 | 278 | 279 | 280 | 281 | 282 | 283 | 284 | 285 | 바로가기 /522 페이지


좋은글[인생]목록으로
 
 
 
Copyright ⓒ 2003 Joungul.co.kr All Rights Reserved.